글번호
I_10446776
일 자
2023.03.02 15:21:52
조회수
559
글쓴이
정누리
제목 : [튀르키예 강진] 구호대 간호장교들 '투혼' 뒷얘기

튀르키예 긴급구호대 1진 인터뷰


◎ 보도일자/매체 : 2023. 02. 27.(월) / 연합뉴스


◎ 주요내용 : 튀르키예 강진 현장에서 대한민국 긴급구호대(KDRT)의 일원으로 영웅적 활동을 펼친 군 대원들이 복귀 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전한 현장의 이야기들이 또 다시 감동을 주고 있다. 27일 국군의무사령부에 따르면 KDRT 1진으로 임무를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수행한 간호장교 김현진 육군대위(진급예정)는 떠날 때보다 머리칼이 30cm나 짧아진 모습으로 복귀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(중략) 그는 국방일보와 한 인터뷰에서 파견 현장에 식수조차 부족할 정도로 물 사정이 열악해 치렁치렁한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머리칼을 감당할 수 없겠다고 느꼈고 무엇보다 임무 수행에 방해가 될 것 같아 마음을 굳혔다고 털어놨다.


◎ 관련부대 : 사령부

첨부파일 첨부파일 (파일 명이 길 경우 브라우저 특성상 파일명이 잘릴 수 있습니다.)

230227 [튀르키예 강진] 구호대 간호장교들 투혼 뒷얘기 (연합뉴스).pdf

I-pin 인증
목록으로
다음글 [국방뉴스(3.2.)] UN BFA 국내 도입... 파병 장병 최초 교육
이전글 '마지막까지, 한 명이라도 더 구하고 싶었습니다.'